신흥시장 시장횟집 맛을 잊을 수 없어 작정하고 큰 주인님과 신흥시장 시장횟집으로 향했다. 물론 일찍 간 편에 속한다고 자부했으나 (12시 직전에 간 것 같으니) 자리가 없었다. 예약이 꽉 찼단다. 아.. 정말... 신흥시장은 가려면 택시 타고 가야 하는 위치다. 쩝. 하고 주위를 둘러보니 오늘은 홍식당이 문을 열고 있었다. 그래서 홍식당에서 점심 식사를 하고 시장횟집에서 알탕 2인분을 사 집에서 저녁에 먹기로 했다. 일단 홍식당!

다행히 이른? 시간이라 2번째로 번호표를 받았다! 아. 시장횟집은 매진인데 다행이다. ^^* 그래도 쪼매 많이 기다렸다. 

밖에 있는 메뉴판. 우리는 새우 볶음밥, 홍 볶음밥, 볶음 챠우멘을 시켰다.

일단 볶음 챠우멘!

태어나 처음 먹어보는 것이고 볶음밥 시키고 별미라 생각하고 정말 생각없이 시켰는데.. 그런데...

아.. 뭔가 표현할 수 없는데 맛있었다. 

별미가 아니라 그 자체로 하나의 음식으로 맛있었다. 헉.. 뭐지 하는 느낌이 들었다. 볶음밥들은..

먹는데 정신이 팔려 까먹었다. ㅋㅋㅋ.. 아놔!~ 먼저 나온 챠우멘에 정신이 팔려 먹다가 나중에 나온 볶음밥까지 먹다가 정신 차려 찍은 사진이다. 양 많이! 가 있어 돈 더 추가 안하고 양 많이 주는데 너무 좋았다. 

따스한 국과 하나 뿐인 반찬 짜샤이로 생각보다 너무 맛있게 잘 먹었다!

정신 팔려 먹은 것 같다. 다시 한 번 말하지만 기대 이상이었다. ^-^0* 그리고 시장횟집으로 다시 향했다!

알탕 2인분! 현찰 드리니 만원에 주셨다.

집에 와서 저녁에 풀어보았다.

뚜껑 열고

냄비에 넣고

얼핏 보기에 이 상태에서는 신선도를 잘 몰랐었다. 여튼 위에 야채 넣고

끓인다!

콩나물을 넣었으니 두껑을 처음부터 열거나 아예 덮고 끓인다. 중간에 열거나 덮으면 콩나물 비린내가 날수도 있다. 

다 끓이고 식탁에 옮겨놓고 보니

알이 신선하게 느껴진다. 우왓! 나 고향이 어촌 마을이다. 내 눈에 그냥 딱 보인다!

밥과 함께 정말 잘 먹었다!

큰 주인님과 같이 먹었는데 두 대식가가 먹어도 양도 많아 이만큼 남겼다!

다음에도 시장횟집 진출에 실패하고 홍식당 식사, 시장횟집 알탕 포장이다! 저녁 식사로 하면 만원에 2인분 주시니 택시비가 뽑아진다! 역시나 신흥시장 시장횟집이다! 그리고 홍식당! 재방문 의사가 있는 백종원 골목식당 네번째 집이다. 다음에 꼭 가봐야지! 이전 백종원의 골목식당 리뷰 글들은 밑에 있다. 제목 클릭하면 리뷰로 넘어간다. 이상입니다.


1위. 백종원의 골목 식당-해방촌 신흥 시장 <시장 횟집>! 이집 대박이다!!


2위. 백종원의 골목식당-다시 찾은 뚝섬 <소년 아저씩 족발!> 아, 여전히 더! 맛있다.


 3위. 백종원의 골목식당-다시 찾은 필동 <코너 스테이크> 우왓! 대박인데!!


백종원의 골목 식당-화학조미료를 사용하지 않고 100% 남해안 멸치로 우려낸 필동 멸치국수!


백종원의 골목식당 소담길 <신 쭈꾸미랑 순두부 전문>


백종원의 골목식당-이대 앞 소바야린(메밀 우동 전문점)


백종원의 골목식당 - 가야가야 이대점


백종원의 골목식당-소담길 라오스 쌀국수 맹그로브


백종원의 골목 식당 - 이대 앞 <맛있는 식사> 제육볶음과 순두부찌개


백종원의 골목 식당-소담길 마포나룻가 튀긴 고기 김치찌개


백종원의 골목식당 - 필동 솜이네 떡뽁이

Posted by   TheK201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