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셸 퓨코는 권력(검열)이 쾌락(성)을 활용해

국가가 필요한 인재를 양성하고

국민들을 관리하기 위해

어린이의 성생활을 통제하고

청소년의 학교 생활을 규격화시키며

이를 바탕으로 가정까지

국가의 권력을 침투시키는데 성공했다고 주장했다.

또한 이러한 성공에는 

국가와 결탁한 법 집행자 

권력의 한 축을 파고든 의사가

충실한 역할을 했으며

인류사에 수만년 동안 노동력이던

아이들의 준거 형태는

교육생 ; 학생이라는

새로운 '세기적 전형'으로 전환된다.

.

그렇다면 이 영화를 봐라!

김수정 감독의 <학교가기 싫은 날>

플레이가 되지 않는 사람들을 위해 링크 걸어 드린다.

제목 클릭하면 넘어간다. 

<학교 가기 싫은 날>

감상하신 후 읽어주시면 더 좋습니다. 

.

.

.

우리의 주인공 은정은 돈이 없어 생리대를 사지 못한다.

당연히 돈을 벌어야 함에도

그녀는 학교에 가야 한다.

그리고 일을 하려면 국가가 정한 법에 따라야 하며

아버지의 허락도 필요한 나이로 추정된다.

(만 15세 미만 연소근로자는 

취직 인허증이 있어야 근로가 가능하다.

취직 인허증은 의무 교육이 지장이 없는 범위에서 

노동부 장관이 예외적으로 취직을 허용하는 증명서다.

취직 인허증 없이 고용한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1000만원 이하의 벌금에 처해진다.

또한 연령을 증명하는 호적 증명서와

친권자 또는 후견인의 동의서를 

사업장에 비치해야 한다.

비치하지 않은 경우만으로도

500만원 이하의 벌금을 낼 수 있다.)

.

자 엄마가 없는 은정은,

일을 할 수 없는 은정은,

생리대 대신 깔창을 택한다!

도대체 국가 권력은 어디서 무엇을 하는가?

모든 국민은 행복할 권리를 가진 대한민국에서 

국가 권력을 무엇을 하는가?

어떻게 모든 여성이 하게 되는

생리에 관한 대책조차 없어서

은정이 깔창을 써야 하는가!

아 정말 국회의원님!

월급 받으시면서 왜 관련 법을 안 만드시는지.

지자제에 맡끼지 말고

동사무소에서 받지 말고

은정에게 가장 가까운 국가 권력 기관이 하도록

관련 법을 바꾸셔야 되지 않을까요?

.

열받네요!

정말로요.

.

은정에게는 당연히 국가 권력이 필요해 보인다.

그렇다면 그녀에게 가장 가까운 국가 권력은 어디인가?

학교다.

우리는 초중고 때 학교에서 대부분의 시간을 보내며

거의 모든 것을 한다.

학교에는 대부분이 여성인 양호 교사님들이 계시다.

생리는 빨라지고 있고

대부분의 초등학교 선생님들 또한 여성분이시다.

(우리 주인님 들어간 학교에 남자 선생님 교장 포함 

딱 2명. 서울 한 복판에 있는 학교임)

 국가는 학교에서 책임지고 은정같은 애들 없게 해라!

국회는 책임지고 관련 법 만들어라!

뭔 생리대를 동사무소에서 신청해서 받냐!

어디에 있는지도 모르는 보건소에서 받아냐 하냐!

아이들이 받을 치욕을 생각해라!

초등학교 애들이 보건소 찾고

동사무소 찾아서

생리대 달라고 어떻게 얘기를 하냐고!!

또 담당 공무원이 남자면 어떡할거냐!

엉!

어린애들이라고 투표권 없어서

인간으로 보이지도 않으시나요?

그것도 안 주는 동네도 있어요!

학교에서 양호실에서 받게 해라!

(소득 수준에 관계없이 받을 수 있게 하세요.

또 이걸로 애들 거지 소리 듣게 하지 말아주세요.

부자들을 왜 주냐구요?

부모가 세금 많이 내잖아요.

그럼 받을 자격있죠.

그리고 그래야 소득 수준 낮은 애들이

편견없이 받을 수 있단 생각 안들어요.

다 아시죠? 이 사실. 알면서 왜 그래요?)

이 영화 어떤 의미에서 내게 주인공이 처한 환경 때문에 

관련 법령이 해당 국가에서 제정됐던 

다르덴 형제 <로제타>같다.

.로제타

이 단편을 보는 사람이 많을수록!

은정같은 애들이 사라질 것이다!!!

나는 이 단편 정말 많은 사람들이 봤으면 한다.

사는 게 많이 부끄러운 하루다.

뭐 원래 부끄러웠지만.

제발 애들만이라도 사람답게 살게 해줘라.

그냥 학교에서 필요할 때 쓰게 해 줘!

그 정도는 해줄 수 있잖아요!

내 다음부터 국회의원님들 존경할께요. 

이 문제만 해결해주면.

애들이라도 사람답게 살게 해줘요.

제발... 어린애들이라도

사람답게 살게 해줘요.

할 수 있잖아요. 

국회위원님들 그런 일 하라고 월급 많이 받으시잖아요.

정말 할 수 있잖아요.

빌라면 빌께요. 부탁해요, 정말!

*추신. 

국회의원님들 당신 딸들, 손녀들 초등학교 때 

보건소와 동사무소 가서 생리대 받아오라고 한 번 시켜보시기 바랍니다. 

그게 사람이 할 짓입니까?

빨리 관련 법 만들어주세요. 제발, 빌께요..

Posted by   TheK2017